Archives

spacer

제주의 새로운 모습을 보며

스위스 콘도->중문 그랑빌 펜션->렌트카 반납(롯데호텔)->그랑빌 펜션->제주시 민속자연사박물관->점심식사(청해원)->제주공항->제주 조랑말 농장->아름다운 거리->절물자연휴양림->서귀포 미로공원->그랑빌 펜션 ->저녁식사(진미식당)->마트->그랑빌 펜션

[민속자연사박물관]
– 제주가 과거에는 전라남도였다.(제주가 자치도가 되면서 특별전이 있었다)

[청해원]
– 고등어 조림, 갈치 구이를 먹었다.
– 유나이티드 아파트 근처

[조랑말 농장]
– 토종 조랑말이 그 수효가 줄어들어 제주시에서 직접 조랑말을 관리한단다.

[절물 자연휴양림]
– 나무 그늘 속에 몸을 맡기니 절로 시원하다.
– 샘물 또한 몸을 시원케 한다.
– 내려오는 길에 발바닥 지압을 했다. 온몸을 비틀면서 완주하였다.

[진미식당]
– 다금바리를 요리하는 것으로 특허를 낸 식당이다.
– 다금바리가 쫀뜩하면서 맛이 있다.
– 아이들은 선물 받은 장난감에 약 한 시간 반을 조용히 가지고 놀았다.

[그랑빌 펜션]
– 마당에 수영장이 있어서 아이들이 즐겁게 놀 수 있었다.
– 수영장이 별 매력이 있겠나 했는데, 아이들과 함께 놀기에는 그만이다.
– 해수욕장에서 복닥거리는 것보다 백 배 낫다.
– 폭죽을 준비했지만, 아이들은 물놀이가 더 좋은가 보다.

spacer